'회장님네' 임채무 "김수미와 극렬 키스신, 불도저보다 강했다"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1.28 23:45 / 조회 : 47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STORY 방송화면
배우 임채무와 김수미가 둘만의 키스신을 회상했다.

28일 방송된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에서는 김용건, 김수미, 이계인, 임채무가 임현식의 집을 찾았다.

이날 김수미는 임채무를 향해 "우리가 몇 년 전에 강하게 키스를 했었냐. 20년 정도 됐냐"고 운을 뗐다.

image
/사진=tvN STORY 방송화면
이에 임채무는 "배우 생활 50년 하면서 내가 (키스를) 당해본 건 처음이었다. 극렬하게. 그런데 (김수미가) 키스를 하면서 미는 힘이 불도저 같았다"고 떠올렸다.

이어 "지금도 그 생각하면 가슴이 뛴다"고 너스레를 떨자 김수미는 "나중에 인터뷰 보니 나한테 된장 냄새났다고 했더라. 그러면 나는 (임채무에게서) 은단 냄새가 났다"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