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라인업] 호날두 vs 카바니, 한국 운명 손에 쥔 포르투갈-우루과이 선발 발표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11.29 03:14 / 조회 : 473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카타르(루사일)] 이현민 기자= 대한민국 운명을 쥐고 있는 포르투갈과 우루과이가 4년 만에 월드컵에서 만난다.

포르투갈과 우루과이는 29일 오전 4시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2차전을 앞두고 있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포르투갈은 호날두를 비롯해 펠릭스, 브루누 페르난데스가 선봉에 서는 가운데 네베스, 윌리암, 베르나르두 실바, 칸셀루, 멘데스, 디아스, 페페, 디오구 코스타(GK)가 선발로 나선다.

우루과이도 베스트로 맞선다. 수아레스를 벤치로 내렸고, 카바니를 선발로 내세웠다. 카바니와 함께 바렐라, 누녜스가 호흡을 맞춘다. 발베르데, 벤탄쿠르, 베시노가 중원을 형성한다. 코아테스-히메네스-고딘-올리베이라가 포백 수비를 형성하며, 로체트 골키퍼가 골문을 지킨다.

두 팀의 결과는 16강행 탈락 위기인 벤투호 입장에서 주목할 수밖에 없다. 우루과이가 승리해야만 벤투호는 포르투갈과 최종전 결과에 따라 극적인 16강행을 노릴 수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