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최진실 딸 최준희 "할마씨가 신겨준 덧신" 훈훈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1.29 16:14 / 조회 : 43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배우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따뜻한 연말을 보내고 있다.

최준희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할마씨가 신겨준 덧신"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최준희가 꽃무늬 덧신을 신은 모습이 담겨 있다. 혹여나 최준희의 발이 시릴까 할머니가 신겨준 덧신을 기록한 것. 따뜻한 분위기가 훈훈함을 안긴다.

한편 최준희는 작가 데뷔를 앞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