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 측 "후크 외주제작 종료..이승기 합류 연기 관련無" [공식]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11.30 12:05 / 조회 : 71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SBS
SBS 예능 프로그램 '집사부일체'가 가수 겸 배우 이승기의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이하 후크)와 공동 제작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고 일축했다.

SBS 관계자는 30일 스타뉴스에 "'집사부일체' 시즌1 종료와 함께 후크 부분 외주제작도 종료됐다"고 밝혔다.

앞서 유튜버 이진호는 지난 29일 유튜브 채널 '연예뒤통령'을 통해 "후크가 '집사부일체'의 공동 제작사다"며 "결과적으로는 권진영(후크 대표)이 차려놓은 밥상"이라며 후크와 음원 정산 문제로 갈등을 빚고 있는 이승기가 '집사부일체' 합류를 망설이는 이유를 설명했다.

하지만 SBS 관계자는 "새 '집사부일체'는 원래부터 자체 제작 예정이었다"며 "이승기가 후크 공동제작으로 인해 '집사부일체'를 쉬어간다는 건 사실이 아니다"고 반박했다.

image
이승기 /사진=후크엔터테인먼트
현재 휴지기를 보내고 있는 '집사부일체'는 오는 12월 중순 시즌2 촬영을 앞두고 있다.

이승기는 첫 녹화에 참여하지 않을 예정이다. SBS 관계자는 "'집사부일체' 제작진은 이승기를 기다리면서 기존 멤버들로 녹화를 시작할 예정"이라며 "이승기의 합류 시기는 미정이나, 제작진 및 출연진은 마음고생 중인 이승기가 모든 게 잘 해결되고 하루 빨리 복귀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