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무가 류디, '2022 MMA' 퍼포먼스 디렉터상 수상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1.30 13:38 / 조회 : 38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빌리드엔터테인먼트
댄서이자 안무가 류재준(RYUD)이 K팝을 이끄는 안무가로 선정됐다.

류디는 지난 26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22 멜론뮤직어워드(2022 MMA)'에서 퍼포먼스 디렉터상을 수상했다.

류디는 EXO, 슈퍼주니어, NCT, 세븐틴 등과 호흡을 맞춰 온 최고의 댄서이자 안무가다. 최근에는 펜타곤과 시우민, 몬스타엑스, 빅톤, BAE173, CLASS:y 등 다채로운 아티스트 뿐만 아니라 Mnet '퀸덤2', MBC 예능프로그램 '방과 후 설렘'의 안무 총괄을 맡아 활동했다.

이처럼 안무 제작과 방송, 콘서트 등 다양한 영역에서 퍼포먼스 디렉터로 활약하고 있는 류디는 최근 하이헷 주식회사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활동하며 글로벌 아이돌 제작에 매진하고 있다.

이 밖에도 류디는 올해 댄서를 기반으로 한 종합 엔터테인먼트사 빌리드엔터테인먼트를 설립했다. 빌리드엔터테인먼트에는 대한민국 최대 규모 댄스팀 AUSPICIOUS(오스피셔스), 댄스웨어 솔루션 브랜드 DAUSPICE(디오스피스)등이 속해있으며, K팝 안무제작부터 아티스트 에이전시 사업, 국내 및 글로벌 콘서트 제작 그리고 아티스트 MD 사업에 이르기까지 엔터테인먼트 전반에 걸친 사업확장을 준비하고 있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