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덩이들고' 나비, 송가인과 우정 과시 "미국 공연하면서 친해져"

이빛나리 기자 / 입력 : 2022.11.30 22:36 / 조회 : 180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복덩이들고(GO)' 방송화면
'복덩이들고'에서 가수 나비가 송가인과의 우정을 과시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복덩이들고(GO)'에서 김호중과 송가인이 여주에서 작은 콘서트를 열었다.

김호중은 '사랑으로'를 노래하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김호중은 풍성한 성량을 자랑했다. 무대 뒤에서 대기 중인 송가인은 김호중의 노래를 듣고는 "목 안 좋다더니 저거 뻥이었어"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송가인은 '당돌한 여자'를 불러 분위기 끌어올렸다.

한편 나비는 친구 송가인의 부름에 여주까지 한 걸음에 달려왔다. 나비는 송가인의 노래에 맞춰 춤을 추는 어르신을 보며 "어머 저 어르신 봐"라며 미소를 지었다. 이후 나비가 "갑자기 전화가 왔다. 미국에서 공연하면서 친해져서 밥도 먹고 가인이가 맛있는 것도 많이 사줬다. 가인이가 부르면 한방에 '오케이'다"며 우정을 과시했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