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송 중 뺨 때린 윌 스미스, '알라딘2' 지니로 복귀 [월드스타이슈]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3.01.25 08:00 / 조회 : 426
  • 글자크기조절
image
윌스미스/사진=/AFPBBNews=뉴스1=스타뉴스


할리우드 배우 윌 스미스가 '알라딘2'로 돌아온다. 생방송 중 상대방의 뺨을 때려 논란을 일으킨 후 첫 복귀다.

24일(현지시각 기준) 영국 데일리 메일은 윌 스미스가 지난해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사회자 크리스 록의 뺨을 때린 후 1년 만에 '알라딘2'의 지니로 돌아온다고 보도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알라딘2'에서 윌 스미스의 역할이 더 커졌다고. 관계자는 "윌 스미스는 오스카 시상식 이후 '알라딘2'를 처음 촬영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익명의 관계자는 "'알라딘'이 어린이용 영화라는 점을 감안하면, 놀랍다. 다만 '알라딘2'가 개봉할 때 쯤이면 윌 스미스의 논란은 잊혀지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디즈니 영화 '알라딘'은 지난 2019년 개봉, 전 세계적으로 흥행하며 10억 5400만 달러(한화 약 1조 3000억 원)의 수익을 거둬들였다.

한편 윌 스미스는 지난해 열린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크리스 록이 자신의 아내 제이다 핀켓 스미스를 두고 농담한 것에 분노해 생방송 중 무대에 올라가 크리스 록의 뺨을 때렸다. 이후 윌 스미스는 미국 영화 예술 과학 아카데미에서 탈퇴했으며 10년 동안 오스카 시상식에 참석할 수 없게 됐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