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루과이전] 화려한 발재간+송곳 크로스…이강인 선발 자격 증명 완료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3.03.28 21:44 / 조회 : 208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서울월드컵경기장] 박주성 기자= 이강인이 선발 자격을 확실하게 증명했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28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친선 경기에서 우루과이에 1-2로 패배했다.

이강인은 이번 경기 선발 라인업에 포함됐다. 지난 콜롬비아전에서는 교체로 경기에 나섰는데 이번에는 당당하게 선발로 뛰었다. 클린스만 감독 부임 후 2경기 만에 선발 출전이다.

이강인은 경기 초반부터 뛰어난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손흥민의 패스를 환상적인 터닝으로 받은 후 슈팅으로 우루과이의 골문을 두드렸다. 이강인은 간결한 드리블과 정확한 패스로 한국 공격진에서 가장 활기찬 모습을 보였다.

전반 중반 오른쪽 측면에서 2번 연속 팬텀 드리블을 쓰며 우루과이 수비수들을 바보로 만든 장면에서는 뜨거운 환호성이 쏟아졌다. 이강인 경쾌한 움직임은 6만 관중들을 흥분시키기 충분했다. 관중들은 이강인의 동작 하나하나에 반응하며 그의 이름을 연호했다.

후반에도 이강인의 마법은 계속 됐다. 이강인은 쉬지 않고 움직이며 오른쪽 측면과 중앙에서 상대를 괴롭혔다. 이강인은 이제 자신이 선발로 뛰어야 한다는 걸 증명이라도 하듯이 위협적인 모습을 계속해서 보여줬다.

이강인은 파울루 벤투 감독 체제에서는 부족한 출전 시간에 아쉬움을 삼켰다. 월드컵을 앞둔 평가전에서는 이강인은 발탁된 후 단 1분도 뛰지 못하며 많은 팬들은 아쉽게 했다. 하지만 클린스만 감독체제에서는 분위기가 다르다.

선발 기회가 주어지자 자신의 강점을 여과 없이 뽐내며 선발 자격을 증명했다. 이강인의 잠재력을 알고 있는 클린스만 감독이 앞으로 그를 어떻게 활용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