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투식스, 유닛 데뷔 성공적 마무리..후속곡 활동 돌입

이승훈 기자 / 입력 : 2023.06.19 13:56 / 조회 : 44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동요엔터테인먼트
보이 그룹 DKZ(디케이지) 유닛 나인투식스(NINE to SIX)가 후속곡 활동에 돌입한다.


나인투식스(종형, 민규)는 지난 18일 SBS '인기가요'를 끝으로 첫 싱글 앨범 'GOOD TO YOU'(굿 투 유)의 타이틀곡 'Don't Call Me'(돈 콜 미) 음악방송 활동을 마쳤다. 독특한 '워킹돌' 콘셉트로 성공적인 유닛 데뷔를 알린 NINE to SIX는 수록곡 '끄덕 (Nod)'으로 후속 활동에 돌입하며 열기를 이어간다.

▲ '워킹돌'의 당찬 외침..'직장인 주제가' 등극

나인투식스는 출퇴근 시간을 의미하는 팀명처럼 '워킹돌' 콘셉트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타이틀곡 'Don't Call Me'는 곡의 다이내믹한 전개와 나인투식스만의 에너제틱한 매력이 시너지를 이룬 음악으로, 직장인들의 애환을 재치 있게 풀어낸 가사가 특징이다. '워라밸', '정시 퇴근' 등 현실적인 소재를 다룬 노랫말은 현대인들의 공감을 유발하며 '직장인 주제가'에 등극했다.

▲ 시선 강탈 퍼포먼스..'칼퇴춤'으로 중독성 선사


나인투식스는 음악방송을 통해 중독성 강한 퍼포먼스로 주목받았다. 마치 달리기를 하는 듯한 동작으로 정시 퇴근을 향한 열망을 표현한 '칼퇴춤'은 물론, 안정적인 보컬과 자유분방한 표정 연기로 눈을 뗄 수 없는 무대를 완성했다. 특히 댄디한 슈트를 비롯해 와이드 팬츠, 오버사이즈 재킷, 반바지 등 개성이 살아있는 다양한 'MZ 출근룩'으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 후속곡 '끄덕 (Nod)'으로 열기 이어간다..'워킹돌'의 끝나지 않은 이야기

유닛 그룹으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한 나인투식스는 19일 공식 SNS를 통해 후속곡 활동 소식을 전했다. 후속곡 '끄덕 (Nod)'은 박진감 넘치고 유니크한 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으로 퇴근 후 가면을 벗어던지고 진짜 나를 맞이하겠다는 의지가 담겼다. 나인투식스는 19일 오후 6시 '끄덕 (Nod)'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본격 후속곡 활동에 돌입, 강렬한 비트와 어우러지는 파워풀한 무대로 '워킹돌' 타이틀을 이어갈 예정이다.
기자 프로필
이승훈 | hunnie@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연예 2팀 이승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