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16기 광수, "주식매수대금 미지급" 동업자에 피소 .. 제작진 "사실과 다른 부분 有"[공식]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3.09.26 18:37 / 조회 : 176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PLUS, ENA '나는 솔로' 16기 방송 캡처


'나는 솔로' 16기 광수가 스타트업 기업 동업자에게 고소당했다.

26일 ENA, SBS Plus 예능 프로그램 '나는 SOLO'(이하 '나는 솔로') 측은 스타뉴스에 출연자인 16기 광수가 스타트업 기업 동업자에게 피소된 소식에 대해 "광수는 A씨 측의 일방적인 주장과 달리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다고 밝혔다"라며 "구체적인 사항은 제작진이 입장을 밝히기가 어렵다"라고 전했다.

이날 스포츠서울은 16기 광수가 자신이 대표인 스타트업 기업의 동업자 A씨로부터 피소됐다고 보도했다. A씨는 광수가 약속한대로 주식매수대금을 주지 않았다며 이날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주식매수대금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광수는 A씨와 헤어드라이기를 개발하고 판매하는 투식회사 B사를 설립했다. 광수는 2~3인의 소규모 회사 안에서 대표와 경영을 맡았고, A씨는 디자인과 내부인사업무를 맡았다.

A씨에 따르면 광수가 처음에 회사 지분 100%를 갖고 있다가 A씨에게 추후 주식양도, 유상증자로 지분이 반 이전됐다. 광수는 A씨가 퇴사할 경우 주식을 광수나 회사에 반납하지만, A씨가 3년의 최소근속의무기간을 채우고 퇴사하면 액면가의 200배를 매수하기로 약속했다고.

그러나 A씨는 3년 근속기간을 채운 후 퇴사했지만 광수가 약정대로의 금액 4억 원을 주지 않았다고 했다. 광수는 오히려 A씨가 사직의사를 밝힌 직후 A씨의 회사출입카드를 정지하는 등 업무를 하기 어려운 환경으로 만들어놓고 A씨를 징계해고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16기 광수는 현재 방영 중인 '나는 솔로' 16기 방송에서 영숙, 영철, 영자 등이 퍼뜨린 '가짜뉴스'에 속아 옥순과 썸이 깨지고 분노하는 모습을 보이며 화제를 모은 인물이다.

기자 프로필
한해선 | hhs4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가요방송부 연예 3팀 한해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