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근 빼고 다 이뤄".. 스키즈, '2023 BBMAs' 유쾌 소감(최파타)[종합]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3.11.20 15:27
  • 글자크기조절
image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사진=김창현
'최화정의 파워타임' 그룹 스트레이 키즈가 '2023 빌보드 뮤직 어워드'(이하 '2023 BBMAs') 수상 소감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스트레이 키즈 멤버 창빈, 현진, 필릭스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스트레이 키즈가 빌보드에서 K팝 앨범상을 탔다. 너무 수고했고 잘했다"라고 축하했다. 이에 필릭스는 "너무 큰 상 아닌가. 너무 깜짝 놀랐다. 이게 갑자기 라디오를 통해 들으니 새롭다. 되게 따뜻한 분위기에 또 새로운 소식을 들으니 좋은 하루가 시작될 거 같다"라고 감탄했다.

현진은 "요새 정말 기적과 같은 일들이 많이 일어난다. 오늘 이렇게 빌보드에서 케이팝 앨범상 타게 해주신 스테이한테 너무 감사하다"라며 "진짜 이거 말고도 요새 느끼는 건데 꿈꾸는 것 같다. 신기한 마음을 갖고 있었다. 오늘 또 이렇게 케이팝 앨범상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창빈도 "올해 세운 목표 중 복근 만들기 빼고 다 이뤄진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DJ 최화정은 "사실 올해 달랑 한 달 남았다. 복근 만들기 빼고 다 이뤄졌다니"라고 하자, 창빈은 "만들기 포기한 거 같다. 내가 먹을 걸 너무 좋아해서 식단을 못 하겠더라"고 답했다.


또 다른 청취자는 "빌보드 부쉈고, 다음에 스키즈가 목표하는 무대, 시상식이 있다면 뭐냐"고 묻자, 멤버들은 "그래미?"라고 패기 있는 답변을 건넸다. 최화정은 "그래미도 넘볼 수 있다. 정말 새역사를 쓴다"고 공감했다.
기자 프로필
안윤지 | zizirong@mtstarnews.com

스타뉴스 연예 1팀 안윤지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