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원로영화인에 5천만 원 성금 "선배들 가난·병고 가슴 아파"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3.11.30 15:54 / 조회 : 864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이정재가 16일 오후 서울 종로구 경복궁에서 진행된 '구찌 2024 크루즈 패션쇼'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3.05.16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배우 이정재가 한국 원로 영화인들에게 5천만 원의 성금을 전달한다.

이정재는 지난 10월 24일 개최된 신영균예술문화재단 주관 제13회 아름다운에술인상 시상식에서 영화예술인대상을 받은 시상금 2천만 원 전액을 포함해 5천만 원의 후원 성금을 4일 신영균예술문화재단 사무국에서 사단법인 한국영화인원로회에 전달한다.

이날 참석할 원로배우는 이해룡 회장을 비롯해 문철재 사무총장과 운영임원인 오경아, 엄유신, 최주이, 김하림, 조상구, 한지일, 정지희, 서영석 배우 및 노기흘, 김영배, 마용천 기술 스태프 출신 원로영화인들이 참석, 함께한 자리에서 이정재 후배의 따뜻한 배려에 감사패를 전달하면서 고마움을 표할 예정이다.

이정재 배우는 "영화에 젊음을 바친 선배들이 가난과 병고로 힘겹게 살고 있다는 소문을 가끔 전해 들을 때마다 선배들의 후광을 입은 후배의 한사람으로 미안한 마음을 가졌고 종종 쓸쓸하게 떠나셨다는 부음을 접하면 가슴이 아팠다"며 성금 기부 동기를 밝혔다.

한편 이정재가 광고 모델을 맡은 식품기업에서 라면, 즉석밥, 유니자장면 등 3천만원 상당의 식품을, 건강기구 브랜드에서 대당 500만원 상당의 안마 기구를 협찬, 전달할 예정이다.

이정재는 1993년 연기 활동을 시작해 '젊은 남자', '하녀', '관상', '암살' 등 영화와 TV드라마 '모래시계' 등 40여 편의 작품에 출연했다. 또한 작년 에미상 남우주연상의 '오징어 게임'으로 한국 영화의 세계화에 기여했고, 영화 '헌트'의 감독으로도 활동하며 글로벌 스타로 국내외 관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기자 프로필
김나연 | ny0119@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김나연입니다. 항상 노력하고, 한 발 더 앞서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