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상연가' 황희, 비운의 서자 '사조 융'...박지훈과 갈등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3.11.30 16:56 / 조회 : 569
  • 글자크기조절
image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판타지오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가 배우 황희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2024년 1월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극본 윤경아, 연출 이정섭, 제작 몬스터유니온·판타지오)는 상반된 두 인격을 가진 남자와 그 남자를 사랑한 여자, 풋풋한 사랑과 지독한 집착을 넘나드는 판타지 사극 로맨스로 동명의 인기 웹툰이 원작이다.

앞서 태자 '사조 현'과 '악희' 역으로 1인 2역 도전에 나선 박지훈과 몰락한 왕조의 왕손 '연월'이자 자객단의 일원 '계라'로 분하는 홍예지의 스틸이 공개돼 입체적인 캐릭터의 탄생을 기대케 했다.

여기에 30일 태자의 배다른 형 '사조 융'을 맡은 배우 황희의 스틸까지 공개되며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스틸 속 황희는 서늘한 카리스마를 자랑하는 사조 융에 완벽히 융화된 모습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과몰입을 유발하고 있다. 속내를 알 수 없는 표정과 날카로운 눈빛, 온화함 아래 냉정함을 감춘 듯한 그의 아우라는 사조 현과는 또 다른 왕자의 매력을 보여줄 것을 예고하고 있다.

극 중 사조 융은 따뜻한 감성으로 사람을 끌어당기는 궁궐의 '스위트 가이' 그 자체인 인물. 하지만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하는 뒤틀린 욕망의 소유자로서 이복 동생 사조 현과 첨예한 대립각을 세운다. 극 중 '아스달 연대기', '구미호뎐 1938' 등을 통해 연기력을 입증한 황희가 박지훈과 배다른 형제로 맞붙으며 만들어갈 케미스트리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는 윤경아 작가가 집필을 맡고, 이정섭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약한 영웅'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박지훈과 핫하게 떠오르는 신예 홍예지, 그리고 드라마에 힘을 가득 실을 명품 배우들이 환상의 시너지로 극을 풍성하게 채울 전망이다.

황희의 연기 활약이 기대되는 '환상연가'는 '혼례대첩' 후속작으로 방송된다.

기자 프로필
이경호 | sky@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재미있는 방송-가요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제보는 언제 어디서나 받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