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기 영수 "영숙, 매력적인 女..자기관리 잘하고 지적이더라"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3.12.07 17:00 / 조회 : 84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촌장엔터테인먼트TV
'나는 솔로' 17기 출연자 영수(가명)가 자신에게 호감을 표했던 영숙(가명)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7일 SBS플러스, ENA 예능 프로그램 '나는 솔로' 제작진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는 17기 출연자들이 출연한 라이브 방송 녹화본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에서 영수는 자신이 다른 출연자들에게 반말한 것으로 시청자들의 빈축을 산 것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다 같이 말을 편하게 하자는 얘기가 있었는데 그게 편집이 됐다. 서로 말을 편하게 하기로 하고 말을 놓은 것"이라고 밝혔다.

image
/사진=촌장엔터테인먼트TV
이어 "옥순(가명)이 나에게 말을 높이게 둔 건 (옥순이) 굳이 존댓말을 쓰는데 놓으라고 하기가 좀 그랬다"고 설명했다.

이를 듣던 영호(가명) 역시 "저도 현숙(가명) 누나와 말을 편하게 했다. 누나가 먼저 말 편하게 하자고 해주셨다. 그러던 와중에 (현숙이) 다시 존댓말을 쓰니까 저도 그렇게 됐다. 현실에서는 형이나 누나에게 반말하지 않는다"고 영수의 말을 거들었다.

이후 영수는 촬영 내내 자신에게 호감을 표했던 영숙에 대해 "매력적인 여성"이라며 "솔로 나라가 아니었다면 당연히 제가 차였을 거다. 다만 솔로 나라 안이라 틀어진 것 같다. 너무 아쉽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영숙이) 남자 보는 눈이 없다고 많은 악플을 받았는데 남자 보는 눈이 있을 거다.. 자기관리도 잘하고 지적이고 매력이 있는 분이다. 다시 한번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기자 프로필
김노을 | sunset@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연예1팀 김노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