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테코글루, 최악의 기록 만들었다... 토트넘, PL 역사상 최초로 5경기 연속 선제골 넣고 승리에 실패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3.12.08 13:35 / 조회 : 592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남정훈 기자= 토트넘이 급격하게 망해버렸다.

영국 매체 ‘골닷컴’은 8일(한국 시간) “토트넘은 웨스트햄에 1-2로 패하며 리드를 내주며 프리미어리그에서 원치 않는 두 가지 기록을 세웠다”라고 보도했다.

토트넘은 8일(한국 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4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5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1-2로 역전패당했다.

image


image


토트넘은 전반 10분 선제골을 만들었다. 전반 10분 페드로 포로가 올린 코너킥을 퇴장 징계로부터 복귀한 로메로가 제대로 헤더로 넣으며 1-0 리드를 만들었다.

하지만 그 리드는 오래가지 않았다. 후반 6분 쿠두스가 중앙으로 치고 들어오며 때린 슈팅이 로메로와 벤 데이비스에게 맞으며 굴절로 보웬에게 흘러갔고 1대1을 맞이한 보웬이 강력하게 슈팅하며 1-1을 만들었다.

토트넘에게 또 불운이 찾아왔다. 후반 28분 우도기가 어이없는 백패스 미스로 보웬에게 찬스가 왔지만 비카리오가 빠르게 나오며 막아냈다. 하지만 세컨볼을 워드 프라우스가 가볍게 차면서 골대를 맞고 나왔고 그 볼을 다시 워드 프라우스가 차며 2-1 역전골을 만들었다.

image


image


결국 이렇게 경기가 끝났고 프리미어리그에서 최근 5경기에서 승점 1점만을 챙긴 토트넘은 최근 몇 주 동안 훌륭한 출발에도 불구하고 두 개의 신기록을 세울 정도로 경기력이 급격히 떨어졌다.

통계 매체 ‘옵타’에 따르면 토트넘은 매번 1-0으로 앞서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5경기 연속 승리에 실패한 프리미어리그 최초의 팀이다. 또한 프리미어리그 팀 중 처음으로 매번 1골 차 리드를 잡았음에도 불구하고 홈 3연패를 당한 팀으로도 탄생했다.

image


image


하지만 여기서 멈추지 않고 통계 매체 ‘스쿼카’는 토트넘이 이번 시즌 현재까지 승점에서 16점이나 떨어졌다고 밝혔는데, 이는 2023/24 시즌 유럽 상위 7개 리그의 어떤 팀보다 많은 점수다.

11월 초까지만 해도 프리미어리그 1위를 달렸던 토트넘은 현재 5위로 선두 아스널에 승점 9점 뒤처져 있다. 포체티노 감독이 이끄는 토트넘은 다음 경기 더 어려운 상대를 만나야 한다. 토트넘은 11일(한국 시간)에 뉴캐슬과 맞붙는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스쿼카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