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심이네' 하준, 유이에 저돌 고백 "키스 참았다..다음엔 안 참을 것"[별별TV]

정은채 기자 / 입력 : 2023.12.09 20:44 / 조회 : 48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효심이네 각자도생' 방송화면 캡쳐
'효심이네 각자도생' 하준이 유이에게 저돌적인 고백을 했다.

9일 방송된 KBS 주말 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에서는 강태호(하준 분)가 이효심(유이 분)의 피트니세 센터 MT 행사에 동행한 모습이 그려졌다.

MT 첫날 밤, 피트니스센터 직원들은 다 함께 고기를 구워 먹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후 취침 시간이 됐지만 쉽게 잠에 들지 못하던 태호와 효심은 근처 산책로에서 마주쳤다.

벤치에 나란히 앉아 자신을 빤히 쳐다보는 태호에게 효심은 "왜 자꾸 보냐. 진짜 자꾸 사람 신경 쓰이게 할거냐"라고 따졌다. 테호는 추위에 몸을 떠는 효심에게 자신이 입은 상의를 벗어주려해 효심에게 또 한 번 타박을 받기도 했다.

이후 숙소로 돌아와 자기 방으로 들어가려는 효심을 불러 세우며 태호는 "선생님 나 아까 선생님한테 키스하고 싶었는데 참았다. 선생님이 직접 거리지 말라고 해서 참았다. 그런데 다음엔 안 참을 것. 그렇게 알아라"라고 돌발 고백해 효심을 당황하게 했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