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38만 돌파 '서울의 봄', 천만도 꿈 아니다..흥행 가속도[★무비차트]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3.12.10 08:23 / 조회 : 1378
  • 글자크기조절
image
서울의 봄 / 사진=영화 포스터
영화 '서울의 봄'의 흥행 열기가 식지 않고 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전날 '서울의 봄'은 62만 6205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누적 관객 수는 638만 7801명.

'서울의 봄'은 1979년 12월 12일 수도 서울에서 일어난 신군부 세력의 반란을 막기 위한 일촉즉발의 9시간을 그린 영화로, 개봉 14일 만에 500만, 개봉 18일 만에 600만 고지에 오르며 적수 없는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다.

개봉 3주 차 토요일 하루에만 62만 명을 동원하며 개봉 첫 주 주말과 비슷한 관객 수 추이를 보이고 있는 상황. '밀수'(514만)를 꺾고 올해 개봉한 한국 영화 중 흥행 2위를 기록한 '서울의 봄'은 천만 관객 돌파도 더 이상 꿈은 아니게 됐다.

이어 김해숙, 신민아 주연의 '3일의 휴가'가 5만 3731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했다. 누적 관객 수는 16만 6266명으로, '3일의 휴가'는 하늘에서 휴가 온 엄마 '복자'(김해숙 분)와 엄마의 레시피로 백반집을 운영하는 딸 '진주'(신민아 분)의 힐링 판타지 영화다.

'나폴레옹'이 3만 908명의 관객을 모아 박스오피스 3위에 올랐고, '싱글 인 서울'(1만 9906명), '뽀로로 극장판 슈퍼스타 대모험'(1만 5839명), '괴물'(1만 5217명) 등이 그 뒤를 이었다.

한편 이날 극장을 찾은 관객 수는 81만 4934명이다.

기자 프로필
김나연 | ny0119@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김나연입니다. 항상 노력하고, 한 발 더 앞서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