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지석진 환갑 여행서 '눈물' 축사 "없으면 안 돼"[런닝맨]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3.12.10 13:20 / 조회 : 63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SBS '런닝맨'
방송인 유재석이 지석진의 환갑 여행서 눈물을 보인다.

10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지석진에게 전하는 멤버들의 속마음이 공개된다.

이날 레이스는 미리 떠나는 석진이 형의 환갑여행 '미석환행'으로 꾸며졌는데 , '런닝맨' 대표로 유재석이 축사를 맡는다. 유재석은 "버라이어티 계의 큰 형님", "'런닝맨'에서 없어서는 안 되는 주춧돌!"이라며 진심을 전했고, 듣고 있던 멤버들은 "감정이 쌓여간다", "눈물 폭탄이다"라며 감동을 표현한다. 이어 13년 동안 함께해 온 스태프들의 애정 담긴 롤링 페이퍼도 전달되어 지석진의 눈물샘을 자극했다는 후문이다.

멤버들은 미리 주는 지석진의 환갑 선물을 받기 위한 '지석진 고사'를 치른다. 해당 '지석진 고사'는 주어지는 질문에 지석진과 멤버가 같은 답안을 적었어야 했는데 멤버들은 "우리가 석진이 형 잘 알지", "우리가 형에게 맞출게요"라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인다.

특히 지석진과 32년 우정을 자랑하는 유재석은 문제가 나올 때마다 지석진과 복사해 붙여넣기 멘트해 감탄을 자아낸다. 지켜보던 멤버들은 "석진이 형을 너무 잘 안다", "텔레파시가 통하는 거야?"라며 지석진과 유재석의 '뉴런 공유' 가설에 불을 지펴 웃음을 터트린다. 김종국 역시 '꾹형사' 기질을 선보이며 지석진의 심리를 꿰뚫어 봤지만, 지석진이 뜻밖의 야망을 드러내 멤버들은 반발을 사기도 한다.

기자 프로필
안윤지 | zizirong@mtstarnews.com

스타뉴스 연예 1팀 안윤지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