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이동건 딸 로아, 父와 헤어짐에 눈물.."같이 살고 싶어" [별별TV]

정은채 기자 / 입력 : 2023.12.10 23:27 / 조회 : 66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쳐
'미운 우리 새끼' 배우 이동건의 딸 로아가 눈물을 흘렸다.

10일 방송된 SBS 주말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동건이 딸 로아와 함께 주말을 보낸 후 다시 집으로 배웅해주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이동건은 이른 오전부터 딸 로아에게 줄 선물을 사기 위해 장난감 가게 앞에서 오픈런을 했다. 로아가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 굿즈를 무사히 구매한 후 이동건은 로아를 픽업하러 갔다. 딸 로아는 아빠와의 오랜만의 만남에 행복한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이동건을 딸 로아와 공주 놀이와 화장 놀이를 하며 시간을 보냈다. 점심 식사를 위해 함께 주먹밥을 만들기도 했다. 주먹밥을 만드는 도중 로아는 갑자기 "아빠랑 같이 살고 싶다"며 "난 아빠 아픈 게 세상에서 제일 싫다"라고 해 이동건의 말문을 잃게 했다.

이동건은 "아빠가 눈병도 나고 독감도 나서 못 만난 적 있지. 미안해"라며 딸의 말을 이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로아는 주먹밥을 이동건의 입에 넣으며 "이거 먹고 아프지 마"라고 사랑스러운 애교를 해보였다.

이후 두 사람은 키즈카페에 방문해 시간을 보냈고, 저녁이 되어서 헤어졌다. 차 뒤에 앉아 엄마와 사는 집으로 향하던 로아는 한 주 동안 다시 아빠를 못 본다는 것에 서러워하며 눈물을 흘려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