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에스쿱스, 유기동물 위해 5000만원 기부..따뜻한 선행 [공식]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3.12.11 07:28 / 조회 : 53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 멤버 에스쿱스(본명 최승철)가 유기동물들을 위해 선한 영향력을 펼쳤다.

소속사 플레디스는 에스쿱스가 지난 1일 유기동물 보호소 비영리 사단법인 '천사들의 보금자리'에 5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11일 밝혔다. '천사들의 보금자리' 측은 이날 "에스쿱스의 선행에 진심으로 감사하다. 에스쿱스의 따뜻한 손길 덕분에 아이들이 추운 겨울을 따뜻하고 건강하게 보낼 수 있게 됐다"고 사의를 표했다.

'천사들의 보금자리'는 유기견, 유기묘 사설 보호소로, 개인과 단체 등 사회 각계각층의 후원과 봉사활동으로 운영되고 있다. 안락사 없는 보호소로 시작해 현재 200여 마리의 강아지와 고양이를 보호하고 있으며, 반려동물의 산업, 문화, 복지가 어우러진 사회 조성을 위해 유기동물 보호 및 인식 개선에 힘쓰는 비영리 사단법인이다.

에스쿱스가 전달한 기부금은 '천사들의 보금자리' 보호소에서 생활하는 동물들의 병원 치료비와 수술비 등 동물들의 돌봄에 사용될 예정이다.

에스쿱스는 그동안 동물 사랑에 남다른 관심을 나타냈다. 평소 동물 구조에 크게 관심을 갖고 있던 에스쿱스는 지난 9월 번식장 구조견들을 위해 동물구조단체 위액트(WEACT)에 3000만 원을 기부했고, 번식장에서 구조된 강아지들에 이름을 지어주기도 했다. 앞서 지난 2월에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튀르키예와 시리아 지진 피해 극복 성금으로 2000만 원을 기탁하는 등 꾸준히 선행을 이어오고 있다.

또한 에스쿱스는 반려견 '꾸마'를 키우는 소문난 애견인이다. 그는 KBS 2TV 예능 '개는 훌륭하다', 유튜브 채널 '강형욱의 개스트쇼' 등에 출연해 반려견을 향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기자 프로필
윤성열 | 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