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 거란 전쟁' 최수종, 김동준과 약속 지켰다..최고 10% 돌파 [종합]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3.12.11 08:14 / 조회 : 42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고려 거란 전쟁' 방송 화면
'고려 거란 전쟁'이 스펙터클한 전개로 두 자릿수 시청률을 기록하며 안방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1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0일 방송한 KBS 2TV 대하드라마 '고려 거란 전쟁'(극본 이정우, 연출 전우성·김한솔, 제작 몬스터유니온·비브스튜디오스) 10회는 전국 기준 10%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로써 두 자릿수를 돌파하며 또다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특히 탁사정(조상기 분)이 대도수(이재구 분)에게 거란 황제를 없애고 전쟁을 끝내자고 이야기 하는 장면은 순간 최고 시청률 10.9%(전국 기준)까지 치솟았다.

이날 방송에서 강감찬(최수종 분)은 뛰어난 임기응변으로 거짓 친조 발각 위기에서 벗어났다. 그는 거란 장수의 눈을 피해 거란군 군영에서 도망치는 데 성공하며 현종(김동준 분)과의 약속을 무사히 지켰다.

서경으로 향하는 수천의 고려군을 발견한 거란의 척후병들은 이 사실을 거란의 지휘부에게 보고하며 긴장감을 선사했다. 고려의 기만술에 당한 소배압(김준배 분)은 강감찬을 산 채로 잡아 오라며 분노하는가 하면, 야율분노(이상흥 분)에게는 당장 서경으로 진격하라고 명했다.

본군을 이끌고 서경에 도착한 탁사정과 지채문(한재영 분)은 두려운 눈으로 굳게 닫힌 성문만 바라봤다. 반면 성안에서 거란군이 곧 당도하기만을 기다리던 원종석(곽민석 분)은 동북면의 군사들이 성문 앞에서 전멸할 것이라고 자만했다.

거란군이 서경으로 오고 있다는 전령을 받은 탁사정과 지채문은 더 이상 물러설 곳이 없자 성 앞에서 전투를 준비했다. 성을 등지고 돌아선 군사들이 일전을 각오하며 대오를 갖추던 순간, 성문이 열리는 극적 전개가 펼쳐졌다. 원종석의 반역에 동참했던 조자기(박장호 분)가 고심 끝에 고려의 편에 서기로 변심한 것. 이에 지채문은 일격에 원종석의 머리를 박살내고는 서경성을 점령하는 데 성공했다.

조정의 대신들은 동북면의 군사들이 서경에 도착해 적과 응전할 태세를 갖췄다는 소식에 어리둥절했다. 이어 강감찬과 현종이 대신들을 속이고 거란에게 거짓 친조를 청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유진(조희봉 분)은 폐하와 뜻이 통하는 인사들로 조정을 채우라며 사직을 간청했다.

최항(김정학 분)과 채충순(한승현 분) 역시 재상들을 모두 허수아비로 만들었다며 강감찬에 대한 섭섭한 마음을 드러냈다. 채충순은 "우리라고 무조건 내어 주기만 할 작정이었겠냐. 어떻게든 고려의 피해를 최소화하여 국익을 수호코자 했다"면서 강감찬이 전쟁을 막다른 절벽으로 내몰았다고 주장했다.

서경에서 전투태세에 돌입한 지채문과 대도수는 번갈아 출격하며 거란군을 연달아 격파, 안방극장에 짜릿한 한방을 날렸다. 머지않아 거란군을 청수(청천강) 이북으로 몰아낼 것이라는 기쁜 소식에 현종과 강감찬은 감격했다. 현종은 "다시는 항복을 입에 올리지 마시오. 거란은 절대로 이 고려를 정복할 수 없소. 고려는 반드시 이 전쟁에서 승리할 것이오"라고 외쳤다.

그런가 하면 양규(지승현 분)는 거란군이 곽주와 영주에 이어 숙주까지 함락했다는 소식에 비통해했다. 고심 끝에 양규는 거란군의 유일한 거점인 곽주를 탈환하기로 결심했다. 그는 정성(김산호 분)의 만류에도 "이건 전쟁을 끝낼 수 있는 기회"라며 "떠도는 패잔병들을 모아서라도 곽주를 꼭 탈환하겠네"라는 말을 남기고 흥화진을 떠났다.

탁사정은 한편 거란군을 쫓아가던 지채문이 적의 함정에 빠져 군사를 잃은 뒤 남쪽으로 도망쳤다는 이야기를 듣고는 망연자실했다. 밤하늘을 바라보며 생각에 잠겨 있던 탁사정은 대도수에게 야율융서(김혁 분)를 없애고 이 전쟁을 끝내자며 힘을 모았다. 대도수가 동문으로 출격하자 탁사정 역시 군사들을 이끌고 서문 밖으로 나섰다. 하지만 탁사정은 예상과 달리 거란주가 있는 반대편으로 향하는 반전의 '도주 엔딩'으로 안방극장을 혼란의 소용돌이에 빠트렸다.

기자 프로필
윤성열 | 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