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연주, 거짓 임신→유산 준비..이소연에 누명 씌울 계획 [피도 눈물도 없이][별별TV]

김지은 기자 / 입력 : 2024.02.22 20:20 / 조회 : 39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피도 눈물도 없이' 화면 캡처
배우 하연주가 거짓 임신에 이어 거짓 유산을 계획해 충격을 안겼다.


22일 KBS 2TV '피도 눈물도 없이' 23회에선 배도은(하연주 분)이 이혜원(이소연 분)을 YJ가에서 몰아내기 위해 계략을 꾸미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배도은은 김명애(정혜선 분)에게 "큰일 치르셨는데 기력 잃으시면 안 된다"며 건강식품을 건넸다. 그는 "저도 아이를 잃어봐서 어머니 마음 충분히 이해한다. 이 아이는 꼭 건강하게 잘 낳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명애는 "네가 다닌다는 병원 담당의가 누구냐. 이름이랑 약력 가져와라. 진단서랑 검사기록 빠지지 말고 다 가져와라"며 단단히 일렀다.

이후 배도은은 김명애의 집에서 나와 "담당 의사가 누구면 뭐하겠냐. 이제 곧 이 아이는 당신 손주며느리 이혜원이 유산시킬 건데"라며 사악하게 미소 지었다.


그는 "오수향(양혜진 분)에 이어 임단웅(이찬욱 분)까지 깔끔해졌으니 이제 이혜원 너만 빠져주면 된다"며 "그래도 나한테 진 빚 갚으려면 아직 멀었지만"이라고 복수심을 불태웠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