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자ㅇ난감' 최우식, 국경 넘은 인기..매 작품 인생캐 경신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4.02.23 08:53 / 조회 : 379
  • 글자크기조절
image
최우식 / 사진=넷플릭스
배우 최우식이 국내외로 뜨겁게 인기몰이 중이다.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된 '살인자ㅇ난감'에서 우발적 살인 이후로 인생이 달라진 평범한 대학생 '이탕' 역을 맡은 최우식이 역대급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는 평을 얻고 있다.

치밀한 연기와 함께 차별화된 그만의 이탕을 그려낸 최우식은 작품 공개와 동시에 전 세계 시청자들을 사로잡았고, 이는 통계로도 증명됐다. 지난 21일 기준 넷플릭스 공식 사이트 '넷플릭스 톱(TOP)10'에 따르면 '살인자ㅇ난감'이 지난 11일∼18일 기준 550만 수(시청 시간을 작품의 총 러닝 타임으로 나눈 값)을 기록하며 비영어권 TV 부문 1위를 차지하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것.

게다가 한국 포함 볼리비아, 캐나다, 프랑스, 모로코, 홍콩, 일본, 호주 등 총 43개 국가에서 TOP 10 리스트에 이름을 올리는가 하면 글로벌 평점 사이트 로튼 토마토에서 신선도 지수 100% 기록할 만큼 뜨거운 해외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살인자ㅇ난감' 속에서 캐릭터와 동화된 연기로 작품의 완성도를 높인 최우식은 작품과 함께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그가 연기한 이탕은 지극히 평범한 대학생이지만 최우식은 상황과 감정에 따라 변모하는 인물의 비주얼과 성격, 행동에 더해 내면까지 완벽하게 표현하기 위해 치밀하게 준비했고, 인물을 입체적으로 그려내는 동시에 짜릿한 재미를 선사, 시청자들의 마음을 쥐락펴락했다. 그 결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가 작품과 최우식, 그리고 주연 배우들을 향한 게시글로 핫하다는 후문.


일찍이 영화 '기생충', '사냥의 시간', '경관의 피'와 드라마 '그해 우리는'을 통해 큰 인기를 끈 최우식이지만 이번 작품을 통해 더욱 섬세한 연기로 캐릭터를 신선하게 그려낸 '미친' 연기력으로 주목도를 더하며 이후 행보에 기대를 높였던 바. 그런 그가 넷플릭스 새 시리즈 '멜로무비' 출연 소식을 전하며 새롭게 청춘 로맨스로 찾아올 것을 예고해 전에 없는 기대를 더하고 있다.

'멜로무비'는 사랑도 하고 싶고 꿈도 이루고 싶은 애매한 청춘들이 서로를 발견하고 영감이 되어주며 각자의 트라우마를 이겨내는 영화같은 시간을 그린 작품으로, 최우식은 이 세상 모든 영화를 섭렵하는 게 꿈일 정도로 영화를 사랑하는 '고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 이에 완성형 배우로서 독보적인 연기력에 더해진 캐릭터 소화력까지 선보이고 있는 최우식이 새 작품 속에서 보여줄 연기 변신에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기자 프로필
김나연 | ny0119@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김나연입니다. 항상 노력하고, 한 발 더 앞서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