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톡파원 25시' 유교보이 이찬원, 바다 피서객들에 "왜 다 벗고 계시지"

최혜진 기자 / 입력 : 2024.02.23 11:34 / 조회 : 459
  • 글자크기조절
image
톡파원 25시/사진=JTBC
'톡파원 25시'에서 이찬원이 '유교보이' 다운 모습을 보인다.


26일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톡파원 25시'에는 NCT에서 솔로로 돌아온 텐이 게스트로 출연해 태국 '끄라비'와 미국 '그랜드 서클' 랜선 여행을 떠난다.

앞서 진행된 녹화 오프닝에서 텐이 한국어, 태국어, 중국어, 일본어, 영어까지 무려 5개 국어 능통자라는 사실이 소개됐다. 이에 자칭타칭 '톡파원 25시' 중국어 능력자 전현무가 텐과 중국어 프리토킹에 나섰다. 프리토킹을 하던 중 'TMI'를 알려달라는 텐의 말에 전현무는 본인만의 은밀한 'TMI'를 밝혔다.

본격적으로 태국의 떠오르는 휴양관광지 '끄라비'가 소개됐다. 톡파원이 첫 번째로 향한 곳은 호랑이 동굴 사원이다. 영상을 보던 텐은 자신의 어린 시절 출가 경험을 밝히며 "태국에서 출가의 의미는 결혼 전에는 부모님, 결혼 후에는 아내에게 행운을 가져다주는 것이다"라고 전했다. 곧이어 톡파원은 '톡파원 25시' 최초로 네자릿수, 무려 1260개의 계단을 올라 스튜디오를 놀라게 하는 가운데, 정상에 도착하자 하늘을 배경으로 펼쳐진 불교 사원의 장엄한 절경을 담아내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끄라비의 하이라이트, 섬 투어도 공개됐다. 톡파원은 먼저 닭 모양의 바위가 인상적인 스노클링 명소 '까이섬'에서 스노클링을 즐긴 후 분리된 바다 '탈라이왁'으로 향해 썰물 때만 모습을 드러내는 백사장의 신비로운 모습을 소개했다. 한편, 이찬원은 피서객들을 보며 "왜 다 벗고 계시지"라며 'K-유교 보이'다운 모습을 보여 웃음을 유발했다. 섬 투어를 마음껏 즐긴 톡파원은 싱싱하고 먹음직스러운 끄라비 해산물 먹방을 선보이고, 야외석에 앉아 화려한 불쇼까지 관람하며 풍성함을 더할 예정이다.


한편, 대자연의 정수를 느낄 수 있는 미국 '그랜드 서클' 투어도 공개됐다. 첫 번째 장소는 그랜드 캐니언, 자이언 캐이언과 함께 미국 3대 캐니언으로 꼽히는 '브라이스 캐니언'이다. '자연이 빚은 조각 공원'이라는 별명이 붙을 정도로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는 브라이스 캐니언의 모습은 어떨지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서 콜로다도강 물줄기가 흐르는 말발굽 모양 계곡 '호스슈 밴드'로 향해 인생 사진에 도전, 아찔한 대자연의 모습에 출연진들은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마지막으로는 나바호족의 신성한 땅이라 불렸던 '모뉴먼트 밸리'와 신이 살고 있는 곳이라고 불리는 '세도나'에 방문했다. 세도나에 방문한 톡파원은 지구의 기운 '볼텍스'를 받기 위해 황량한 땅에서 기체조를 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이날 오후 8시 50분 방송된다.
기자 프로필
최혜진 | hj_6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2팀 최혜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