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신사동호랭이 충격 비보..트라이비 애도 "유지 받들기로"[전문][종합]

"멤버들 큰 충격과 슬픔..장례 비공개로 조용히"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4.02.23 21:56 / 조회 : 1254
  • 글자크기조절
image
신사동호랭이 인터뷰 /사진=김창현 기자 chmt@


히트 작곡가 겸 프로듀서 신사동호랭이(이호양)가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며 충격을 전한 가운데 고인이 론칭한 걸그룹 트라이비가 애도를 표하며 중단을 선언했던 새 앨범 활동 재개를 선언했다.


트라이비 소속사이자 고인이 총괄 프로듀서로 재직했던 티알엔터테인먼트는 23일 공식입장을 통해 고인을 향한 애도와 함께 향후 트라이비의 활동 계획에 대해 전했다.

소속사는 "너무 비통하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돼 참담한 심정"이라며 "빈소는 서울성모병원에 마련되며, 장례 절차 및 발인은 유가족의 뜻에 따라 가족 친지들, 동료들만 참석해 조용히 비공개로 치를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신사동호랭이가 애정을 갖고 지금까지 달려온 트라이비 멤버들도 큰 충격과 슬픔에 빠져 있는 상태"라면서도 "신사동호랭이가 생전 트라이비와 마지막으로 준비해 발매한 앨범인 만큼 고인의 유지를 받들어 새 앨범 '다이아몬드(Diamond)'의 방송활동을 그대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트라이비의 데뷔부터 지금까지, 애정을 갖고 함께 달려와 준 신사동호랭이의 마지막 앨범이 눈부시게 빛날 수 있도록 당사를 비롯한 트라이비 멤버들 모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신사동호랭이는 이날 오후 연락이 닿지 않아 수소문한 지인에 의해 숨진 채로 발견됐다.

image
걸그룹 트라이비가 1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된 '30주년 한터뮤직어워즈 2022'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3.02.10 /사진=김창현 기자 chmt@




◆ 티알엔터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티알엔터테인먼트입니다.

너무 비통하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참담한 심정입니다. 프로듀서 신사동호랭이(이호양)가 2024년 2월 23일 갑작스럽게 우리의 곁을 떠났습니다.

갑작스러운 비보에 누구보다 슬픔에 빠졌을 유가족 분들을 위해 억측이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에 마련되며, 장례 절차 및 발인은 유가족의 뜻에 따라 가족 친지들, 동료들만 참석해 조용히 비공개로 치를 예정입니다.

신사동호랭이가 애정을 갖고 지금까지 달려온 트라이비 멤버들도 큰 충격과 슬픔에 빠져 있는 상태입니다.

하지만 신사동호랭이가 생전 트라이비와 마지막으로 준비해서 발매한 앨범인 만큼, 신사동호랭이의 유지를 받들어 새 앨범 [Diamond]의 방송 활동을 그대로 진행할 예정입니다.

트라이비의 데뷔부터 지금까지, 애정을 갖고 함께 달려와준 신사동호랭이의 마지막 앨범이 눈부시게 빛날 수 있도록 당사를 비롯한 트라이비 멤버들 모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니 애정 어린 격려와 응원 부탁드립니다.

또한 당사는 트라이비 멤버들이 활동을 병행하면서도 하루빨리 마음을 추스를 수 있도록 언제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함께 빌어주시길 바랍니다. 다시 한번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에 깊은 애도를 표합니다.
기자 프로필
윤상근 | 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