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3kg' 이장우, 엘리베이터 정원초과에 "이런 일 많아" [장금이장우]

최혜진 기자 / 입력 : 2024.02.26 10:29 / 조회 : 417
  • 글자크기조절
image
이장우/사진=유튜브 장금이장우
배우 이장우가 엘리베이터 정원초과 경고음에 당황했다.


25일 이장우의 유튜브 채널 '장금이장우'에는 '[고수를 만나다] "식당 하지마!" (feat. 쌀국수)'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이장우는 친구가 운영하는 쌀국수 가게를 방문했다. 그는 친구와 만나 지하에 있는 요리 연구실로 이동했다.

지하로 내려가기 위해 탑승한 엘리베이터에서는 정원 초과 경고음이 울렸다. 이장우는 "이거 1050kg인데"라며 "6명인데 어떻게 1050kg가 넘냐. 13명이 타는 건데"라고 당황해했다.

그러면서도 "이런 일이 많아서 좀 그렇긴 하다"고 덧붙였다.


또한 그의 친구는 이장우가 어린 시절부터 식성이 좋았다고 밝혔다. 그는 이장우에 대해 "원래 어렸을 때부터 먹는 걸 너무 좋아했다. 항상 맛있는 거 먹으려고 하는 그런 친구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어느덧 나이를 먹어서 이렇게 가게를 하더라"라며 "그냥 '올 게 왔구나', '하고 싶은 거 하는구나' 하는 생각이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이장우는 앞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자신의 몸무게가 103kg라고 밝힌 바 있다.
기자 프로필
최혜진 | hj_6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2팀 최혜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