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서, ♥이충현과 러브스토리 "'콜' 크랭크업 후 집 찾아와"[짠한형]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4.02.26 18:27 / 조회 : 413
  • 글자크기조절
image
전종서 이충현 /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배우 전종서가 이충현 감독과 사귀게 된 계기를 밝혔다.


26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는 '신비한 에너지, 왜 이렇게 매력적이야? 전종서에 취할 시간'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전종서는 "제가 실제로 살면서 먹은 술이 한 잔도 안 된다. 술을 배워 본 적이 없고, 맛도 잘 모른다. 종류가 뭐가 맞는지도 잘 모른다. 취했을 때 증상도 잘 모른다"고 밝혔다.

신동엽은 전종서와 공개 연애 중인 이충현 감독에 대해 언급했고, 전종서는 "남자친구와 '짠한 형'을 같이 봤고, 여기에 나오는 것도 안다. '술을 안 먹는데 어떻게 나가냐'라고 하더라"라며 "원래 남자친구는 돈가스 같은 거 먹더라도 맥주를 마셨다고 하는데, 저 만나면서는 거의 술을 안 먹었다"고 전했다.

전종서는 이충현 감독과 영화 '콜'에서 호흡을 맞춘 후 인연을 맺었다. 그는 "'콜'이라는 작품 끝나자마자 만났다. 크랭크업 한 날 같이 걷고 싶다고 집 앞에 찾아왔었다. '정이 들었나 보다'라고 생각했는데 집에 안 가는 거다. 계속 걷다가 편의점에서 라면 먹고 싶다고 하다가 그게 반복됐다. 그러다가 만나게 됐다. 스멀스멀 그렇게 시작됐다"고 말했다.


이어 "일할 때는 많이 물어본다. 책으로 시나리오를 보는 거랑 영상으로 만들어졌을 때 시선이 확실히 다른 거 같긴 하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초반에 1년은 이 사람을 사랑한다는 생각을 스스로 하지 않으면서 연애하듯이 만났던 것 같고, 시간이 지나니까 좋아하는 이유들이 명확해지는 거 같고, 앞으로 어떨지에 대해 기대하고 싶은 사람"이라고 애정을 표현했다.
기자 프로필
김나연 | ny0119@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김나연입니다. 항상 노력하고, 한 발 더 앞서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