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기완' 송중기 "처음엔 공감 안 돼 작품 거절..후회했다"

마포=안윤지 기자 / 입력 : 2024.02.27 12:07 / 조회 : 588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송중기가 27일 오전 서울 마포구 호텔 나루 서울 엠겔러리에서 진행된 넷플릭스 영화 '로기완'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삶의 마지막 희망을 안고 벨기에에 도착한 탈북자 기완과 삶의 이유를 잃어버린 여자 마리가 서로에게 이끌리듯 빠져드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로기완'은 3월 1일 공개된다. /2024.02.27 /사진=이동훈
'로기완' 배우 송중기가 작품을 한번 거절했다고 밝혔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로기완'(감독 김희진)은 27일 오전 서울시 마포구 호텔 나루 서울엠갤러리에서 제작발표회를 진행했다.

송중기는 "난 작품 선택할 때 타이틀롤이란 게 큰 비중을 차지하지 않는다. 다른 의미로 내 영화다 싶었다. 사실 6~7년 전 처음에 거절했던 작품이다. 하고 싶다고 했다가 번복했던 작품"이라고 당시를 떠올렸다.

그는 "공감이 안 되는 부분이 있어서 감히 내가 뭐라고 거절했다. 거절을 해놓고 '좋은 작품인데도 왜 제작을 안 하나' 하고 오지랖을 부리고 거절을 후회했다. 내가 '재벌 집 막내아들' 촬영하고 있을 때 내게 다시 대본이 들어왔다. 이건 인연이라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한편 '로기완'은 삶의 마지막 희망을 안고 벨기에에 도착한 탈북자 기완과 삶의 이유를 잃어버린 여자 마리가 서로에게 이끌리듯 빠져드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3월 1일 공개.
기자 프로필
안윤지 | zizirong@mtstarnews.com

스타뉴스 연예 1팀 안윤지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