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묘', 7일만 300만 돌파..'듄2' 개봉에도 예매율 1위 [★무비차트]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4.02.28 10:02 / 조회 : 1227
  • 글자크기조절
image
파묘 / 사진=쇼박스
'파묘'가 개봉 7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8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전날 '파묘'(감독 장재현)는 29만 8473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했다. 특히 '파묘'는 개봉 7일째인 이날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 개봉 후 오컬트 장르가 주는 서스펜스, 배우들의 열연이 호평을 얻으며 압도적인 흥행 파워를 과시하고 있다. 특히 '파묘'는 곧 손익분기점(330만 명) 돌파까지 앞두고 있다.

이날 '듄: 파트2'가 개봉하는 가운데, '파묘'는 예매율 1위 자리도 굳건하게 지키고 있다. '파묘'는 예매율 50.2%로, 예매 관객 수 41만 2543명(오전 10시 기준)을 기록 중이다. 이에 '파묘'가 할리우드 대작 '듄: 파트2'의 개봉에도,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어 티모시 샬라메 주연의 '웡카'가 4만 2088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2위를 기록했고, '건국전쟁'(1만 9498명), '귀멸의 칼날: 인연의 기적, 그리고 합동 강화 훈련으로'(7960명) 등이 그 뒤를 이었다.


한편 이날 극장을 찾은 관객 수는 40만 4339명이다.
기자 프로필
김나연 | ny0119@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김나연입니다. 항상 노력하고, 한 발 더 앞서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