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SK 전희철 감독, 구단과 3년 더 동행한다 "성적-육성 두 마리 토끼 잡겠다"

양정웅 기자 / 입력 : 2024.06.13 10:12
  • 글자크기조절
image
서울 SK가 전희철 감독과 재계약을 알리고 있다. /사진=서울 SK 나이츠 제공
프로농구 서울 SK 나이츠가 전희철(51) 감독과 재계약을 맺고 다시 한번 우승에 도전한다.

SK는 13일 "지난 3년간 팀을 이끌었던 전희철 감독과 계약기간 3년에 재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전 감독은 지난 2008년 SK에서 은퇴한 후 전력분석코치, 2군 감독, NBA G리그(당시 D리그) 수폴스 코치, SK 수석코치를 역임한 후 2021년부터 SK 감독으로 팀을 이끌어 왔다. 감독 부임 후 통합우승 1회(2021~22시즌)와 2번의 챔피언결정전 진출, 3회 연속 플레이오프 진출을 이뤄냈다. 지난 2월 10일 정관장전에서 승리하면서 KBL 통산 최단 경기(147경기) 100승도 달성했다.

전희철 감독은 "다시한번 SK 나이츠를 이끌 수 있는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 계약기간내 팀이 다시 우승할 수 있도록 세밀하게 준비해 나갈 계획이다. 더불어 팀의 미래를 위해 신인급 선수들의 육성에도 더욱 집중할 생각 이다. 성적과 유망주 육성이라는 두가지 목표를 달성할 수 있게 팀을 발전시켜 SK 나이츠를 대한민국 최고의 농구팀으로 만들어 보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자 프로필
양정웅 | orionbear@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양정웅 기자입니다. 현장에서 나오는 팩트만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