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미라, 공항내 테니스 무개념 남녀 일침 "마음이 무거워요"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4.06.14 18:2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전미라


전 테니스 국가대표로 가수 윤종신의 아내로도 잘 알려진 전미라가 공항에서 테니스를 친 커플을 향해 일침을 가했다.

전미라는 14일 '인천국제공항 출입구 가로막고 여행객들 지나다니는데도 대놓고 테니스 치는 남녀'라는 기사를 공유하고 "항상 매너에 신경 쓰는 멋진 테니스인들이 되도록 노력했음 좋겠어요. 좋은 내용이 아닌 이런 기사로 테니스 기사가 나오면 마음이 무거워요"라고 적었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한 커플이 인천공항 청사 안 로비에서 테니스공을 주고받는 짧은 영상이 공개돼 논란을 빚었다.

전미라는 1993년 테니스 선수로 데뷔했으며 2005년 은퇴. 2006년 가수 윤종신과 결혼해 세 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
기자 프로필
윤상근 | 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