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방화 사건 피해자' 故김태호, 오늘(17일) 6주기

허지형 기자 / 입력 : 2024.06.17 09:1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스타뉴스
고(故) 개그맨 김태호가 세상을 떠난 지 6년이 흘렀다.

고 김태호는 2018년 6월 17일 전라북도 군산시의 한 주점에서 발생한 방화 사건으로 인해 사망했다. 향년 51세.


당시 김태호는 자선 골프대회 참석차 군산을 찾았다. 이후 지인들과 모임을 가지다가 사고를 당했다.

군산 방화 사건은 주점 주인과 술값으로 시비를 벌인 이 모 씨가 홧김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불을 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고로 김태호를 비롯해 4명이 사망하고, 29명이 부상을 당했다.

이 씨는 현주건조물방화치사상 혐의로 기소돼 무기징역을 선고받았다.


김태호는 1991년 KBS 공채 8기 개그맨으로 데뷔해 '코미디 세상만사', '6시 내고향' 등에 출연했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