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주' 송강, 구교환과 파트너 호흡 어떨까.."얼굴에 서사·사연 담겨"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4.06.18 08:24
  • 글자크기조절
image
송강 / 사진=영화 '탈주' 스틸컷
영화 '탈주'가 극의 활력을 더할 특별 출연진 송강, 이솜, 이호정, 신현지의 활약을 예고하는 스틸을 공개했다.

내일을 위한 탈주를 시작한 북한병사 규남과 오늘을 지키기 위해 규남을 쫓는 보위부 장교 현상의 목숨 건 추격전을 그린 영화 '탈주'가 송강부터 이솜, 이호정 그리고 신현지까지 특별 출연 라인업으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드라마 '마이 데몬', '알고 있지만', 넷플릭스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스위트홈' 등 멜로와 액션, 크리처와 같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다채로운 연기의 폭을 보여준 송강은 현상(구교환 분)의 드러나지 않은 과거를 궁금하게 만드는 인물 선우민으로 깜짝 출연해 반가움을 안긴다. 선우민에 대해 이종필 감독은 "현상 캐릭터의 내면과 갈등, 고민 같은 것들을 짐작케 할 수 있는 과거를 보여주기 위한 인물이 필요했다"고 언급, 선우민이 과거 현상과 어떤 관계일지, 보위부 장교가 되기 전 현상은 어떤 사람일지 궁금증을 더한다. "송강 배우의 얼굴에는 많은 서사와 사연이 담겨 있다. 그래서 현상과의 관계를 알려줘야 하는 인물로서 최고의 캐스팅이라고 생각한다" 라는 구교환의 칭찬은 현상과의 케미스트리와 한층 더 깊어질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image
이솜 이호정 신현지 / 사진=영화 '탈주' 스틸컷
'길복순', '소공녀', '이번 생은 처음이라' 등에서 어떤 역할이든 자신만의 캐릭터로 소화해내 대중들의 호평을 받아온 이솜이 규남(이제훈 분)과 동혁(홍사빈 분)의 험난한 탈주 여정 속 마주하는 유랑민들의 리더로 깜짝 출연해 이목을 끈다. 이솜의 특별 출연은 '삼진그룹 영어토익반'부터 이어온 이종필 감독과의 인연으로 성사될 수 있었다. "유랑민의 리더 캐릭터의 핵심 컨셉은 의리라고 생각했다. 이 캐릭터를 이솜 배우가 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우연히 만난 이솜 배우가 작품 이야기를 듣더니 먼저 '나밖에 할 사람이 없겠네'라고 의리를 보여줘서 너무 고마웠다"는 이종필 감독의 일화는 '탈주'에서 이솜이 보여줄 활약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여기에 이솜은 본인과 각별한 우정을 자랑하는 배우 이호정, 신현지를 유랑민 단원으로 섭외,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드는데 일조했다. 규남으로 유랑민 단원들과 호흡을 맞춘 이제훈은 "유랑민 단원들은 영화의 분위기를 환기시켜주는 활력소 같은 캐릭터이다"라고 말해 이들이 '탈주' 속에서 어떤 모습으로 극의 흥미를 더할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탈주'는 오는 7월 3일 극장 개봉한다.
기자 프로필
김나연 | ny0119@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김나연입니다. 항상 노력하고, 한 발 더 앞서 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