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kg 감량' 김미려 3無 다이어트 비결.."악순환 반복" 뭐길래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4.06.18 09:1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디씨엘이엔티


방송인 김미려의 3無 다이어트 비결이 눈길을 끌고 있다.

김미려는 2023년 1월 12일부터 4월 5일 총 40일간의 다이어트에 돌입해 69.1kg에서 58.2kg로 총 10.9kg를 감량했으며, 체지방량은 28.5kg에서 19,9kg으로 8.6kg이 줄었다. 전체 감량 체중의 80%가량이 체지방으로, 건강한 다이어트를 선보였다.


1년 전, 소속사 디씨엘이엔티가 공개한 김미려의 비포-애프터 사진은 연일 화제가 된 바 있다. 18일 소속사에서 새롭게 공개한 화보에는 다이어트 성공 당시와 다름없이 날씬한 몸매를 유지하고 있는 유지어터 김미려의 모습을 담고 있다.

image
/사진제공=디씨엘이엔티


다이어트 성공 14개월이 지난 시점에 공개된 이번 화보 속 김미려는 몸에 핏 되게 붙는 핑크색 미니 원피스로 요요 따위 찾아볼 수 없는 완벽한 바디라인을 선보이고 있다. 자칫 부해 보이기 쉬운 블랙 망사 투피스마저도 슬림하고 멋스럽게 소화해 낸 두 번째 화보 역시도 유지어터로의 건강한 일상을 이어가고 있는 김미려의 자신감을 엿볼 수 있다.


김미려는 "그동안은 힘들게 다이어트를 마치고도 요요가 오지 않을까 걱정이 돼 끊임없이 체중계와의 싸움을 이어갔다. 참아야 한다고 생각하니 더 먹게 되고 후회하고 나는 안된다며 포기하고 그런 악순환의 반복이었다"라고 모두가 공감하는 유지어터의 고충을 털어놓았다.

image
/사진제공=디씨엘이엔티


이어 "최근 1년간은 당장 몸의 변화에 집착하기보다는 나를 존중하는 마음가짐에 집중하며 큰 틀을 바꾸기로 마음먹었다. 무엇보다 절대 안 된다는 생각을 하지 않았다. 맛있는 음식을 먹었으면 그 다음날은 신나는 음악을 들으며 몸을 좀 더 움직이도록 노력했고, 한약이나 약침처럼 나에게 맞는 처방들이 있으면 유연하게 받아들였다. 비싼 옷을 사서 내 몸을 가리는 것보다 멋진 몸을 만들어서 어떤 옷이든 소화하게 만드는 것이 더 가치 있는 투자라고 생각한다"며 유지어터로서의 성공비결을 공개했다.

한편, 김미려는 본업인 예능 프로그램 출연 외에도 엄마들의 열렬한 지지를 얻고 있는 공연 '투맘쇼'를 통해 대중과 가까이 소통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드라마를 촬영을 마치고, 연기자로서 대중과 만남을 기다리는 등 활동 영역을 넓히고 있다.
기자 프로필
윤상근 | 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