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XX야, 돈 있으면 쳐 봐"..김호중, 건물주 용역과 '격렬 싸움' 충격[스타이슈]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4.06.24 16:3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영상 캡처


가수 김호중이 용역업체 직원과 욕설하며 싸우는 영상이 공개됐다.

지난 22일 한 유튜브 채널은 '쇠파이프 조폭 김호중'이라는 제목으로 2분 가량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김호중은 지난 2021년 7월 20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건물주가 부른 용역업체 직원과 격렬하게 싸웠다.

당시 김호중은 건물주와 건물 점유권을 놓고 첨예하게 맞섰다.

영상 속 김호중은 용역업체 직원에게 "XXX아. 너는 돈도 없고 X도 없고"라고 소리쳤다. 김호중은 쇠파이프로 보이는 막대기를 들기도 하며 흥분을 주체하지 못했다.


이에 생각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 영기와 이사가 김호중을 붙잡고 진정시키려는 모습을 보였다.

image
/사진=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영상 캡처


그럼에도 김호중은 건물 밖에서도 흥분을 멈추지 않았다. 한 남성이 "술 깨고 얘기하자"고 했지만 김호중은 "너희는 덩치만 크지 XXX야", "너희가 날 못 치는 이유가 뭔지 알아? 돈이 없으니까. (돈 있으면) 쳐 봐 XXX야"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무언가 치는 소리가 들렸고, 김호중은 "아프지", "경찰에 신고해라"라고 말했다. 이에 용역업체 직원은 소리를 지르며 "동네 조폭이냐"고 말했다.

당시 상황은 서울 강남경찰서에 신고 접수됐지만, 양측에서 처벌불원서를 내면서 별다른 조사 없이 내사 종결됐다.

한편 김호중은 지난달 9일 오후 11시 40분께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한 도로에서 음주 상태로 마주 오던 택시를 들이받고 도주하며 24일 구속됐다. 이후 김호중은 지난 18일 특정범죄가중처벌법(특가법)상 위험운전치상·도주치상,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사고 후 미조치, 범인도피 교사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사고 직후 김호중과 소속사는 김호중의 음주 사실을 부인했으나,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감정 결과가 나온 뒤에야 음주 사실을 시인해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다.
기자 프로필
한해선 | hhs422@mtstar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스타뉴스 가요방송부 연예 3팀 한해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