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연예대상, 이-유-강, 김병만·신동엽 '각축'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0.12.21 11:45 / 조회 : 3942
  • 글자크기조절
image
이경규 강호동 유재석 김병만 신동엽(왼쪽부터)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이경규 강호동 유재석 김병만 신동엽이 2010 KBS 연예대상 대상 후보로 확정됐다.

KBS는 21일 "이경규, 강호동, 유재석, 김병만, 신동엽이 2010 KBS 연예대상 대상 후보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경규는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을 통해 리얼 예능버라이어티에 완벽 적응하는 모습을 보이며 대상 후보로 올랐다.

강호동과 유재석 역시 '해피선데이-1박 2일', '해피투게더 시즌3'에서 예능 1인자 자리를 지키며 역시 대상후보에 올랐다.

김병만은 '개그콘서트'의 '달인' 코너를 통해 3년간 끊임없는 도전과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로 네티즌들의 강력한 추천을 받고 있다.

신동엽 역시 '야행성'과 최근 신설된 '안녕하세요’에서 맹활약하고 있어 다른 대상 후보들과 치열한 접전을 벌일 예정이다.

한편 2010 KBS 연예대상은 신동엽, 신봉선, 이지애 아나운서의 사회로 오는 25일 오후 10시 15분부터 열린다.

대상 후보인 이경규, 강호동, 유재석은 물론 KBS 2TV 미니시리즈 '성균관 스캔들'로 주목 받은 송중기와 '승승장구'의 진행자로 예능에 도전한 김승우와 '연예가중계'의 신현준 등이 출연한다.

영화 '라스트 갓파더'로 돌아온 영화감독 겸 개그맨 심형래가 시상자로 나설 예정으로, 특히 그는 후배들을 축하하기위해 아주 특별한 시상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 최근 '해피선데이-1박2일'에 출연, 운동 실력만큼이나 재치 있는 입담을 선보인 양준혁이 강호동과 함께 시상자로 나선다. 또, 예능계의 오랜 콤비인 유재석과 박명수도 시상자로 나설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