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측 "제작진 사칭 주의!"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1.08.29 16:46 / 조회 : 10754
  • 글자크기조절
image


SBS '일요일이 좋다' '런닝맨' 제작진이 제작진 사칭에 주의해달라며 홈페이지를 통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런닝맨' 제작진은 29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런닝맨'을 아껴주시는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최근 지방에서 '런닝맨' 촬영을 사칭하는 집단이 출몰하고 있습니다"라고 밝혔따.

이들은 "'런닝맨'은 현재까지 창원에서 촬영한 적이 없으며, 현재로서는 창원에서 촬영할 계획도 없습니다"라며 "이 점 유의하시고 무고한 피해가 생기지 않도록 주의하시기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앞서 인터넷상에는 창원 지역에서 '런닝맨' 촬영 관계자를 사칭, 여고생들을 자동차에 태우려 하는 일당들이 있다는 제보가 연이어 올라와 제작진을 깜짝 놀라게 했다.

앞서 트위터로 이와 관련한 문의를 받은 '런닝맨' 멤버 개리는 자신의 트위터에 "창원지역 '런닝맨' 촬영은 없습니다! 얘기를 들어보니 촬영 관계자처럼 행세하며 소녀들을 차에 태우고. 창원지역 분들은 착오 없으시길 바라며 주변에도 알려주시길 바랍니다! 그 지역 경찰한테 연락이 올 정도니 조심하시길! 그리고 꼭! 신고하시길!"이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