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현, 연예계 주당 입증? "성시경과 끝까지 남아"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2.06.25 09:52 / 조회 : 3066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 SBS '정재형 이효리의 유앤아이'>


가수 박정현이 연예계 주당임을 입증했다.

박정현은 지난 24일 방송된 SBS '정재형 이효리의 유앤아이'에 출연해 동료가수 성시경과 아침까지 술을 마셨던 경험담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MC 이효리는 박정현에게 "가요계의 주당인 성시경을 이겼다는 소문이 있다"라고 물었고, 이에 박정현은 "이긴 것은 아니다. 그래도 아침까지 끝까지 남아서 마셨다"고 전했다.

이에 자리에 함께 동석했다고 밝힌 정재형은 "그 날 취한 건 나밖에 없는 것 같다. 너무 멀쩡하게 성시경과 대작을 하더라"며 박정현의 주량에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박정현은 '연하킬러'라는 소문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밝히며, 10살 연하의 남성과는 사귈 수 있을 것 같다고 솔직한 모습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