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분 동안 가수 혼자 콘서트..엠넷, '원콘서트' 방송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2.06.25 16:12 / 조회 : 4747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가 직접 관객들을 초청하는 신개념 음악 콘서트 프로그램이 나온다.

25일 엠넷에 따르면 TV에서 좀처럼 만나기 힘들었던 전설적인 뮤지션이 쇼의 호스트가 되어 직접 초대장을 보내 관객을 초청하고, 그들과의 소중한 사연을 음악과 이야기로 풀어 보는 '원콘서트(One Concert)'가 7월부터 월 1회 방송된다.

'원콘서트'의 첫 번째 주자로 가수 신승훈이 '원콘서트 : The 신승훈 Show limited edition 2012' 타이틀을 내걸고 오는 7월 14일 서울 마포구 누리꿈 스퀘어 빌딩에서 대망의 첫 공연을 벌인다.

'원콘서트'는 기존의 음악 프로그램들이 일반적으로 여러 명의 가수들이 출연해 무대를 꾸미는 것과 비교, 월 1회 단 한 팀이 출연해 90분 동안 뮤지션의 모든 것을 보여주는 음악 콘서트 프로그램이다.

'원콘서트'는 뮤지션이 쇼의 호스트가 돼 모든 것을 진행하는 것이 큰 특징이다. 공연 준비 기간 인연이 깊은 지인들과 팬들의 신청 사연을 받아 일일이 초대장을 보내 관객으로 초청을 하고, 공연 당일에도 별도의 MC 없이 본인이 모든 진행을 맡는다.

엠넷 측은 "공연에 참가하는 팬 입장에서는 평생 단 한 번 밖에 경험할 수 없는 특별한 콘서트가 될 수 있고, 시청자 입장에서도 좋아하는 뮤지션의 음악 세계를 들여다 봄과 동시에 단독 콘서트에 버금가는 양질의 공연과 지인들의 토크를 TV를 통해 접할 수 있는 기회"라고 전했다.

신승훈의 '원콘서트'는 그간 TV에서는 만나기 힘들었던 다채로운 선곡과 신승훈 명곡들의 재해석 무대로 꾸며질 예정이다.

특히 연예계, 스포츠계를 망라한 신승훈의 지인들도 관객으로 대거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원콘서트' 연출자 신천지PD는 "'원콘서트'는 역대 엠넷 프로그램 중 가장 뮤지션 친화적인 프로그램이라 할 수 있다"라며 "TV로 만나는 음악 콘서트 프로그램이 과연 어디까지 진화할 수 있을 지 음악팬들에게 보여 줄 예정"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신승훈의 원콘서트'는 25일 밤 12시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