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 DOC 뮤지컬, 10월 日진출..이하늘 음악감독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2.06.27 09:16 / 조회 : 2093
  • 글자크기조절
image
DJ DOC ⓒ스타뉴스


그룹 DJ DOC의 음악을 모티브로 한 뮤지컬이 일본에 진출한다.

지난해 6월 국내 첫 선을 보인 DJ DOC의 노래 22곡을 담은 팝 뮤지컬 '스트리트 라이프'는 오는 10월 무대를 일본으로 옮긴다. DJ DOC 노래에 대한 높은 인지도로 인해 현지 공연이 성사됐다.

DJ DOC 측 관계자는 27일 스타뉴스에 "멤버들이 일본에서 활동한 적은 없지만, 노래에 대한 반응은 뜨겁다. 일본 측에서 오래 전부터 제안해 왔고 올 가을에 첫 공연을 한다"고 전했다.

뮤지컬 '스트리트 라이프'는 오는 10월6일부터 11월4일까지 일본 오사카 쇼치쿠좌 극장에서 공연된다. 국내와 마찬가지로 한국어로 공연하고 일본어 자막이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image
뮤지컬 '스트리트 라이프'에 출연하는 배우들 ⓒ스타뉴스


'스트리트 라이프'는 음악을 향한 꿈과 열정을 불태우는 세 남자의 이야기에 신나는 음악과 화려한 퍼포먼스로 잔잔한 감동을 주는 작품. 가요를 뮤지컬 음악으로 사용한 쥬크박스 팝 뮤지컬 장르로, DJ DOC 이하늘은 전체 음악 감독으로 참여해 힘을 보탰다.

노랫말은 거의 고치지 않은 채 작품에 삽입했다. 공연 타이틀과 동명곡인 '스트리트 라이프'를 비롯해 '슈퍼맨의 비애', '나 이런 사람이야' 등 DJ DOC의 히트곡 22곡이 공연 내내 울려 퍼질 예정이다.

현재 DJ DOC는 하반기 활동을 목표로 새 음반 작업에 한창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