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시탈' 주원 "한채아 키스신..'파리' 때문에 NG"

수원(경기)=김성희 기자 / 입력 : 2012.06.27 15:37 / 조회 : 159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스타뉴스


배우 주원이 한채아와의 촬영 중 발생했던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주원은 27일 오후 경기도 수원 KBS 드라마 세트장에서 진행된 KBS 2TV 수목드라마 '각시탈' (극본 유현미 연출 윤성식 차영훈) 기자간담회에서 파리 때문에 고생했던 순간에 대해 말했다.

주원은 극중 한채아와의 키스신에 대해 "촬영장 주변에 파리가 너무 많다"며 "채아 누나와 뽀뽀하고 나서 파리가 몰려들어서 NG가 여러 번 났다. 그러다 보니 본의 아니게 뽀뽀장면을 더 촬영한 적 있다"고 말했다.

주원은 시청률 1위하게 된 소감으로 "각시탈을 하기로 한 순간부터 부담됐다. 역할이 단조로운 인물도 아니고 우여곡절도 많았기에 원톱에 대한 부담감이 컸다"고 말했다.

그는 "작품도 좋고 다 좋은데 시청률이 안 나오면 그냥 나 때문이다 싶었다. 작품과 제작진이 좋은데 시청률이 낮게 나올 수 있다는 부담감에 오히려 더 연기하면서 쏟아 부었다"고 덧붙였다.


극중 주원은 독립 운동한 아버지의 뜻을 저버리고 살기 위해 일본 경찰이 된 이강토 역을 맡았다. 형 이강산(신현준 분)이 각시탈이란 사실을 깨닫고 충격을 받았지만 결국 모친(송옥숙 분)과 형의 죽음으로 제2대 각시탈이 된다.

한편 ‘각시탈’은 한국판 슈퍼히어로 각시탈의 대활약을 그린 작품으로 현재 치열한 수목대전에서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starpoll 배너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