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완 "마이크가 '연가시'에 감염됐나~"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2.06.27 17:15 / 조회 : 3838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이하늬, 김동완 ⓒ홍봉진 기자


"쟤가 '연가시'에 감염됐나?"

김동완이 변종 기생충으로 인한 재난 사태를 다룬 영화 '연가시' 언론시사회에서 영화 속 상황을 빗대 너스레를 떨었다.

27일 오후 서울 왕십리CGV에서 영화 '연가시' 기자시사회가 열렸다. '연가시'는 곤충을 숙주로 삼아 성장하다 산란기가 되면 뇌를 조종해 익사시키는 기생충 연가시가 변종을 일으켜 사람을 감염시킨다는 가정을 담은 작품으로, 국내에서 제작되는 첫 감염 재난 영화로 주목받았다.

김동완은 시사회 이후 이어진 간담회에서 마이크가 문제를 일으켜 제대로 작동하지 않자 "쟤가 '연가시'에 감염됐나?"라며 너스레를 떨어 출연진을 폭소케 했다.

2004년 '돌려차기' 이후 8년만에 스크린에 복귀한 김동완은 "오랜만의 영화도 부담이었고 무엇보다 김명민 형과 함께 하는 게 부담이었다"고 털어놨다.

김동완은 "명민 형이 술고 사 주시고 안주도 주시고 보양식도 주셨다"며 "덕분에 부담은 덜었는데 촬영하는 게 부담이었다"고 웃음을 지었다.

'주유소 습격사건' '신라의 달밤' 등 코미디 영화의 시나리오 작가로 먼저 유명세를 탄 연출자 박정우 감독은 "저희 떄문에 전국의 휴양지가 타격을 받고 면 종류 파는 식당이 어려움을 겪는 상황이 벌어지면 좋겠다고 속으로 생각했다"며 흥행 욕심을 내비쳤다.

김명민 문정희 김동완 이하늬 등이 출연한 '연가시'는 오는 7월 5일 개봉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