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 '프로포폴 투약혐의' 연예인A 구속

최보란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2.09.14 15:33 / 조회 : 14009
  • 글자크기조절
image


마약류인 프로포폴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는 연예인 A가 구속됐다.

춘천지방법원 형사과(정문성 부장판사) 14일 오후4시 프로포폴 상습투약혐의로 입건된 A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법원은 A가 증거인멸과 도망의 우려가 있다고 판단해 구속 결정했다. 앞서 A는 이날 오전 11시께 춘천지법에 매니저와 변호사 등을 대동하고 출두해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를 받았다.

경찰에 따르면 A는 지난 4월초 서울 강남구의 한 네일숍에서 휴식을 취하던 중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 당시 A의 팔에는 링거주사가 꽂혀있었으며 가방에서는 60mL 짜리 프로포폴 5병이 발견됐다.

이에 따라 검찰은 A가 프로포폴을 구입하기 위해 지인들에게 수시로 문자메시지를 보낸 사실을 확인했으며 증거인멸 우려가 높아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A는 당시 수술 후 마취가 덜 깬 상태였을 뿐 상습 투약은 하지 않았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