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美빌보드 2위.."이제 한 계단 남았다"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2.09.27 07:31 / 조회 : 35192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미국 빌보드 홈페이지 메인화면>


개성파 싱어송라이터 싸이가 한국 대중음악계에 새 역사를 또 한 번 썼다.

27일 오전 현재 미국 빌보드 차트 홈페이지에 따르면 싸이의 '강남스타일'은 최신(10월6일자) 차트 중 싱글 메인 차트인 핫 100 차트에서 마룬 파이브의 '원 모어 나이트'에 이어 2위에 올랐다. 2주 전 64위, 1주 전 11위에 이은 또 한 번의 쾌거를 이룩했다. 한국 가수의 노래는 물론 한국어 곡 사상 최고 순위다.

빌보드는 싸이 '강남스타일'의 핫 100 차트 2위 소식을 이날 홈페이지 메인 화면을 통해 전했다. 또한 '싸이, 이제 1위까지는 단 한 계단 남았다'는 글도 올렸다.

빌보드 핫 100 차트는 현지 음원 판매 및 에어플레이 횟수 비율 등이 순위 결정에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싸이는 지난 15일부터 25일까지 11일 연속 미국 아이튠즈 종합 싱글 차트인 톱 송즈 차트에서 실시간 1위를 달리며 이미 핫 100 차트 순위 상승을 기대케 했다.

한편 싸이는 20일 간의 미국 일정은 마치고 지난 25일 귀국한 뒤 가진 기자회견에서 "술자리에서 농담으로라도 빌보드에 대한 상상도 해본 적이 없었다"며 "이런 일이 일어날 수가 있는지 황당하고 지금도 매 순간 짐 캐리의 '트루먼쇼'를 찍는 기분으로 마치 몰래카메라를 찍는 느낌도 난다"고 말했다.

싸이는 '빌보드 1위를 차지한다면'이란 질문에는 "가장 많은 시민들이 관람할 수 있는 모처에 무대를 설치하고 상의를 탈의한 채 '강남스타일'을 부르겠다"고 답했다.

싸이는 현재 대학 및 기업 행사 등을 국내 스케줄을 소화 중이며 10월 중순 다시 미국으로 떠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