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준, 브아솔 축가속 3살 연하 미모신부와 결혼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2.12.03 08:20 / 조회 : 3003
  • 글자크기조절
image


브라운아이드소울의 영준이 품절남 대열에 올랐다.

영준은 지난 1일 오후 12시30분 서울 강서구의 메이필드 호텔에서 세 살 연하 신부 김혜경(31)씨와 행복한 웨딩마치를 울렸다.

영준 측은 3일 웨딩사진을 공개하고, 이 소식을 전했다. 의류업계에 종사하고 있는 신부는 영준과 오래 전부터 알고 지내던 오빠 동생 사이. 영준은 자신의 히트곡 '꽃보다 그대가'를 통해 아내를 향한 사랑을 공개적으로 드러낸 바 있다.

이날 영준의 결혼식은 양가 친지와 친구들의 축복 속에 차분하게 진행됐다. 주례 없이 진행된 결혼식은 오상진 아나운서가 사회를 맡았고, 축가는 에코브릿지의 피아노 연주에 맞춰 브라운아이드소울 4명이 히트곡 '러브 발라드'를 불렀다.

image


또한, 결혼식에는 린, BMK, 박소현, 강타, 신혜성, 간미연, 리아, 김기방 등 많은 스타 지인들이 참석했으며, 정엽, 나얼, 성훈, 에코브릿지, 김거지, 아이투아이, 경수진 등 한솥밥을 먹는 소속사 식구들 역시 자리를 빛냈다.

두 사람은 신혼여행을 내년 2월 이후로 미뤘다. 영준은 오는 15일 광주를 시작으로 내년 2월 16일 서울 콘서트까지 이어지는 브라운아이드소울 전국 투어 콘서트 '소울 플레이(Soul Play)'에 전념할 계획이다.

image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