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사' 채정안, 공개열애 언급.."응원 받고 있다"

양주(경기)=김미화 기자 / 입력 : 2013.04.23 15:13 / 조회 : 2352
  • 글자크기조절
image
ⓒMBC


배우 채정안이 공개연애에 대해 언급했다.

채정안은 23일 오후 경기도 양주에 위치한 문화동산에서 열린 MBC 수목드라마 '남자가 사랑할 때' 기자간담회에서 그 분이 뒤에서 기도해주고 있다"라고 말했다.

채정안은 지난해 4월 30대 후반의 사업가와 열애중인 사실을 공식적으로 인정했다. 이날 채정안은 "그 분이 응원해주고 있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네"라고 수줍게 답했다.

그는 "캐릭터에 열중할 수 있도록 뒤에서 기도해 주고 있다"며 웃었다.

또 채정안은 "현재 '남자가 사랑할 때'가 시청률 1위를 하고 있어서 기분이 좋다"며 "송승헌의 달콤한 눈빛을 볼 때는 나도 시청자가 되는 기분이라 뿌듯하고 흐뭇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하지만 한태상(송승헌 분)이 내 마음을 받아주지 않아서 가슴이 아프다"며 "앞으로 백성주의 아픔을 공감할 수 있도록 매력을 발산 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남자가 사랑할 때'는 인생의 한 순간 뜨거운 열풍에 휩싸인 주인공들의 사랑을 그리는 치정멜로극. '적도의 남자' '태양의 여자'의 김인영 작가와 '아랑사또전' '환상의 커플'의 김상호 PD가 호흡을 맞췄다.

지난 3일 첫방송 한 '남자가 사랑할 때'는 현재 수목드라마 시청률 1위로 안방극장에서 사랑받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