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일국,한국사 필수과목 선정 100만 서명운동 참여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3.06.03 06:41 / 조회 : 3315
  • 글자크기조절
image
서경덕 교수(왼쪽)와 송일국./사진제공=서경덕 교수


배우 송일국이 한국사를 필수과목으로 선정하기 위해 100만 서명운동에 나선다.

3일 한국 홍보 전문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송일국과 한국사 수능 필수과목 선정을 위한 100만명 서명운동을 펼친다고 밝혔다.

서경덕 교수는 "젊은 층들의 역사인식 수준이 매우 낮아 걱정스럽다"며 "과거가 없으면 현재도 없듯이 대한민국 미래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올바른 역사교육밖에 없다"고 전했다.

서 교수는 5일 광화문 광장을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전국을 돌며 서명운동을 벌이며 뉴욕,도쿄,베이징 등 해외동포들의 참여도 독려할 계획이다. 이번 프로젝트 첫 서명은 송일국이 한다.

송일국은 "매년 대학생들을 선발하여 청산리역사대장정을 펼쳐왔다. 하지만 날이 갈수록 역사인식에 대한 관심이 낮아져 안타까웠는데 이번 서명운동으로 한국사가 반드시 필수과목으로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에는 송일국 뿐 아니라 대한민국 홍보 동아리 생존경쟁이 참여할 예정이다. 생존경쟁은 서울시 정도 600년 행사, 안중근 의사 의거 100주년 행사 등을 진행해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