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D '미스터 고', 7월 韓中 동시개봉 확정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3.06.03 10:33 / 조회 : 1418
  • 글자크기조절
image
'미스터 고' /영화스틸


김용화 감독의 '미스터 고'(제작 덱스터스튜디오)가 오는 7월 17일 한국 개봉에 이어 7월 18일 중국 개봉을 확정했다.

3일 쇼박스 측은 '미스터 고'가 올 여름 한국과 중국에서 동시 개봉을 확정지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미스터 고'는 한국 개봉 다음날인 7월 18일 중국에서 개봉해 5000여개 이상 스크린을 통해 중국 관객을 만나게 됐다. 애니메이션을 제외한 한국 영화의 한-중 동시개봉은 '미스터고'가 최초다.

'미스터 고'는 제작 초기 단계부터 중국 3대 메이저 스튜디오 중 하나인 화이브라더스(Huayi Brothers)와 500만 USD 투자 및 중국 내 대규모 배급에 대한 파트너십을 체결한 글로벌 프로젝트. 특히 3D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중국 극장가 최고의 기대작으로 와이드 릴리즈를 통해 13억 명 중국 관객을 만날 예정이어서 기대가 더 높다. 아시아 전역 개봉에 대한 논의도 진행중이다.

'미스터 고'는 야구하는 고릴라 링링과 그의 15세 매니저 소녀 웨이웨이가 한국 프로야구단에 입단하여 슈퍼스타가 되어가는 과정을 유쾌하게 그려낸 작품.

아시아 영화 사상 최초, 100% 대한민국 순수 기술로 탄생한 3D 입체 디지털 캐릭터 링링의 생동감 넘치는 모습과 국내 최초 3D 리그 촬영, 세계와 견주어도 손색없는 최첨단 VFX 기술 등으로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