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 김바다-서문탁. 폭발할 듯한 '모나리자'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4.10.11 18:20 / 조회 : 1764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 김바다와 서문탁이 '모나리자'로 '불후의 명곡'에서 폭발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김바다와 서문탁은 1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 조용필의 명곡 '모나리자'로 무대에 올랐다.

국내 대표 로커인 두 사람은 이날 가사를 읊조리듯 차분한 분위기로 무대를 시작했다. 하지만 이는 말 그대로 '시작'에 불과했다.

김바다와 서문탁은 분위기가 고조되자 이내 로커로 변신,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서문탁은 분위기에 취해 헤드뱅잉을 하기도 했다.

'최강 듀엣 특집'으로 꾸며진 이날 방송에는 태진아-적우, 윤민수-신용재, 더원-손승연, 정동하-알리, 김바다-서문탁, 소냐-손준호가 듀엣을 이뤄 출연, '사랑하고 싶은 사람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를 주제로 무대를 꾸몄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