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 여진구, "여득구, 여갑구 될 뻔 했다"

홍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5.08.29 21:49 / 조회 : 76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캡쳐


배우 여진구가 이름에 얽힌 일화를 공개했다.

29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는 배우 여진구와 설경구가 인터뷰 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여진구는 자신의 이름에 얽힌 일화를 공개했다. 여진구가 아닌 '여갑구, 여득구'가 될 뻔 한 것. 이에 설경구는 "갑구가 더 대박이다"라며 폭소했다.

이어 설경구는 여진구가 "고기를 엄청 많이 먹는다"며 회식비가 너무 많이 나간다고 고충을 털어놓아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